지구상 가장 깊은
바닷속으로의 잠수

롤렉스와 탐험

1960년 1월, 미해군의 심해잠수정 트리에스테가 마리아나
해구의 수심 10,916미터(35,800피트)까지 역사적인 잠수를
수행할 때 롤렉스가 함께 했습니다. 이 기록은 오늘날에도
깨지지 않고 있습니다.

트리에스테 - 롤렉스와 탐험
play/pause mute/unmute
심해잠수정 트리에스테는 롤렉스와 함께 해저 10,916 미터를 탐사했습니다. 롤렉스 공식 웹사이트에서 탐험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시기 바랍니다.

넥톤 프로젝트

지구상 가장 깊은 바닷속으로의 잠수

심해잠수정 트리에스테

지구상 가장 깊은 바닷속으로의 잠수

64차례의 잠수

지구상 가장 깊은 바닷속으로의 잠수

1958년 초 미 해군은 피카드 부자에게서 트리에스테를 인수하고 자크 피카드에게 관리 및 운영
담당자 교육 컨설팅을 맡겼습니다. 그리고 원래 6,000미터(약 19,684피트)의 수압까지 견디도록
설계된 원형의 트리에스테를 11,000미터(약 36,088피트)의 수압도 완벽하게 견딜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시켰습니다. 목표한 최종 심해 탐사를 실시하기까지 트리에스테는 총 64회에 달하는
테스트 잠수를 수행했습니다.

엄중한 테스트

지구상 가장 깊은 바닷속으로의 잠수

필적할 수 없는 기록

지구상 가장 깊은 바닷속으로의 잠수

챌린저 해연(海淵)

지구상 가장 깊은 바닷속으로의 잠수

롤렉스 딥씨 스페셜DEEP SEA SPECIAL

지구상 가장 깊은 바닷속으로의 잠수

1926년 롤렉스의 창업자인 한스 빌스도르프(Hans Wilsdorf)가 최초의 방수 손목시계를
'오이스터'라 이름 지은 이후 롤렉스는 극한의 환경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전문가용 시계를
꾸준히 연구해왔습니다. 딥씨 스페셜은 오이스터의 효율적인 방수기능을 증명하기 위해 개발
된 시계라 할 수 있습니다.

롤렉스는 과학적 연구, 조사를 위한 딥씨 스페셜에 이어 일반 해양 전문가를 대상으로 한
서브마리너Submariner(1953년 출시)와 씨-드웰러Sea-Dweller(1967년 출시)를 개발했습니다.
프랑스의 전문 잠수회사 코멕스(COMEX)와 함께 개발한 이 두 모델은 코멕스의 전문 다이버를
비롯해 수중 탐사를 전문으로 수행하는 다이버에게 없어서는 안 되는 필수품이 되었습니다. 
트리에스테의 심해 잠수는 전문가들은 물론 일반 대중에게도 롤렉스 시계에 대한 깊은 인상을 
남겼으며, 이후 과학자들이 롤렉스 시계를 믿고 찾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자세히 보기
수중 탐험

수중 탐험

지구상 가장 깊은 바닷속으로의 잠수

롤렉스는 다양한 분야에서 탐험 및 탐사 임무를 수행하는
세계적인 과학자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으며 일부
유명 해양탐사 개척자들과는 오랜 협력 관계를 맺어오고
있습니다. 해저 탐험가인 자크이브 쿠스토(Jacques-Yves
Cousteau)는 이 분야의 최고의 인물로 평가됩니다.

자크이브 쿠스토만큼이나 용감한 미국의 해양학자 실비아
얼(Sylvia Earle)은 지구상에서 인류가 살아남기 위해서는
탐험이 매우 중요하다고 합니다. 얼 박사는 '우리의 생존은 
자연계에 달려 있습니다. 바다를 비롯한 자연환경을 돌보는 
것은 곧 우리 자신을 돌보는 것입니다.'라고 말하며 자연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수중에서 7,000시간 이상을 보내며 
얻은 얼 박사의 경험은 우리에게 없어서는 안될 귀중한 
교육자료입니다.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롤렉스와 탐험에 대한 더 많은 정보를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